logo

풍류재風流齎 – 침묵을 위한 노래

소개

코로나19 시대, 현대인에게 필요한 작업 – 예술을 통한 위안

풍류(風流), 공감각적으로 경험하는 새로운 명상콘서트

각 분야 전문가와의 협업으로 완성된 색다른 감각의 공연

팬데믹으로 인해 현대인들은 일상이 변화하는 삶의 전환점을 맞고 있다. 만남이 자유롭지 못한 점에서 비롯된 무력감과 우울감도 나타나고 있다.

정가악회는 이러한 시대에 필요한 예술의 방식을 제안한다. ‘집단적 음악 감상’이 아닌 ‘나’의 감각에 집중한 ‘명상적 음악 경험’을 선사한다.

음악의 고요함과 음악을 위해 새롭게 디자인된 공간의 울림을 느끼고 체험하는 것, 이러한 행위를 통해 스스로의 정서적 위안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

공연 사진